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ad34

나경원 "손혜원 국조하면 국회특위 당장 합의"

기사승인 2019.02.08  11:00:21

공유
default_news_ad1
ad35
ad36

- "손 의원, 국가보훈처에 대한 직권남용, 그 밖에 인사개입 등 의혹"

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8일 논란이 계속되고 있는 손혜원 의원의 목포시 부동산 투기 의혹과 관련해 국정조사를 촉구하며 더불어민주당의 합의를 요구했다.

나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를 통해서 손 의원의 부동산 의혹에 대해 여당이 요구하고 있는 이해충돌조사위원회 구성에 "손혜원 의원에 대한 국정조사가 별도로 이뤄진다면 이해충돌조사위원회 구성은 오늘이라도 당장 합의할 수 있다"고 이같이 말했다.

그러나 손 의원의 부동산 투기 의혹은 단순한 것이 아니라고 주장하면서 "손 의원 사건은 단순한 이해충돌의 부분이 아니라 근대문화역사공간에 대한 예산 투입 문제를 넘어 국가보훈처에 대한 직권남용이나 그 밖에 인사개입 등 여러 의혹이 있다"며 특검을 촉구했다.

앞서 더불어민주당은 전날 여야 3당 원내대표 회동에서 국회 정상화 방안으로 국회의원의 이해충돌 문제를 제도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국회 내 특별위원회 구성을 제안했다.

나 원내대표는 전날 열린 여야 3당 원내대표 회동에서 민주당이 요구한 조사위에 "이해충돌에 대한 전수 조사는 공식적으로 우리가 먼저 요구했다"고 이같이 말했다.

그러나 민주당이 요구하는 조사위에 손 의원 물타기 의혹을 제기하며 동의할 수 없다는 주장을 하며 "민주당이 손 의원의 국정조사를 피하고자 하는 것은 국회를 정상화할 의지가 없다는 것"이라고 비판했다.

또 손 의원이 민주당을 탈당은 했지만 사실상 여당의 실세라고 주장하면서 나 원내대표는 "국정조사를 부담스러워하고 있다는 생각밖에 들지 않는다"며 국정조사를 요구했다.

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8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를 통해 발언을 하고 있다. KJT뉴스-원명국 기자

 

강민석 기자 k896273@naver.com

<저작권자 © kjt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ad39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ad40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